좋은 코드에 대한 생각 – 3: 작업에 대한 기록

개발이라는 건 기록의 작업이다. 코드 한줄을 작성하더라도 이유없는 코드가 없다. 이런 이유로 코드를 작성할 때 그 근거를 기록으로 남길려고 하고 권장한다. 당신은 어떤 방식으로 기록하고 있나? Jira와 같은 티켓 관리 시스템을 이용할 수도 있겠고, 혹은 Confluence에 일지를 쓸수도 있겠다. 하지만 당신이 개발자라면 이 문제를 개발자스럽게 풀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코멘트? 가장 흔하게 생각할 수 있는 …

Continue reading ‘좋은 코드에 대한 생각 – 3: 작업에 대한 기록’ »

변수명으로 Readability 높이기?

코드 리뷰를 하다보면 약간 복잡한 expression 혹은 statement의 결과를 변수로 치환한 다음에 아래에서는 그 변수를 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변수의 값 참조가 여러번 이뤄지면 문제가 아니지만 갸우뚱하게 되는 케이스는 한번만 사용하는 경우다.  대부분의 자동화 분석 도구는 이런 경우에 대해 고치라는 처방전을 준다.  하지만 나는 기계가 아니라 사람이고 사람이 보기에 복잡해보이는 걸 두는 것보다는 “변수가 의미를 설명해주는데 …

Continue reading ‘변수명으로 Readability 높이기?’ »

좋은 코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 2

개발자는 코드를 작성해야한다.  그리고 코드들이 엮이고 엮여 시스템이 만들어진다.  시스템은 필요를 요청한 사용자에게 기능을 제공한다.  물론 시스템을 구성하기 위해 필요한 노력을 개발자만 하는 건 아니다.  인프라 엔지니어는 장비와 네트워크를 준비하고, 데이터베이스 엔지니어는 데이터를 보관할 수 있는 저장소를 준비한다.  최근에는 Data Scientist가 데이터를 분석하고 빅데이터 도구를 통해 적절한 값들을 생성해낸다. 이외에도 다양한 노력들이 합쳐져 시스템이 만들어진다. …

Continue reading ‘좋은 코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 2’ »

좋은 코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 1

사람들과 코드 리뷰를 하거나 면접을 보거나 하면서 다양한 코드를 접한다. 좋은 코드도 많이 봤다.  하지만 그보다 더 많은 나쁜 코드들도 봤다.  더구나 그런 코드들을 작성하는 분들이 경력 10년차 이상이라는 사실이 더 사람을 참담하게 만들었다. 경력이 비래해서 공통적으로 IT, 개발 사상에 대한 나름의 기준을 정립한 분들이다.  아마도 다른 곳에서는 본인이 다른 사람을 리딩하는 역할도 하고, 멘토링도 …

Continue reading ‘좋은 코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