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ontend crossdomain issue in IE

최근에 서비스를 오픈하면서 겪은 경험담 하나 정리해볼려고 한다. 백엔드 개발자로써 격는 크로스도메인 이슈를 통칭해서 CORS와 관련된 문제라고 이야기한다. API에 대한 요청이 동일 도메인이 아닌 경우에 발생할 수 있는 이슈다. 대부분 정책적인 문제와 관련된 것이라 도메인에 대한 접근 제어 혹은 권한 제어를 통해 해결의 실마리를 찾는다. 이 비슷한 문제가 Frontend쪽에서도 발생할 수 있다는 걸 작업 과정에서 …

Continue reading ‘Frontend crossdomain issue in IE’ »

Slack as a slack – 슬랙을 슬랙답게 쓰자

일상 생활에서 여러 메신저 어플을 사용하지만, 업무용 메신저도 따로 있다. 다른 분들은 카톡이나 라인 같은 어플을 업무용으로도 사용할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개인용 메신저 어플에게 회사의 정보를 믿고 맞긴다는건 말이 안된다. 항상 “사고”는 존재하기 때문이다. 업무용 메신저는 따로 사용해야한다. 큰 기업인 경우 자체적으로 사내 메신저를 만들어서 사용하는 케이스를 본다. 네이버의 경우에도 사내 메신저를 PC부터 모바일까지 죄다 자체적으로 …

Continue reading ‘Slack as a slack – 슬랙을 슬랙답게 쓰자’ »

NamedApiEndpoint: 마이크로서비스를 더욱 더 마이크로하게!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가 개발자에게 주는 가장 좋은 점 가운데 하나는 배포의 자유로움이다. 일반적으로 마이크로서비스를 지향하는 서비스 시스템은 Monolithic 서비스과 대조적으로 제공하는 기능의 개수가 아주 작다.  따라서 고치는 것이 그만큼 훨씬 더 자유롭다.  Jenkins의 Build now 버튼을 누르는데 주저함이 없다고나 할까… 하지만 얼마나 잘게 쪼갤 것인가? 큰 고민거리다. QCon 컨퍼런스에서도 이야기가 있었지만, 최선의 방식은 가능한 작게 쪼개는 …

Continue reading ‘NamedApiEndpoint: 마이크로서비스를 더욱 더 마이크로하게!’ »

Kafka를 이용한 메시징 시스템 구성하기

최근의 개발 경향은 확실히 마이크로서비스를 지향한다.  가능하면 작은 어플리케이션을 만든다.  그리고 이 어플리케이션들의 소위 콜라보(Collaboration)로 하나의 시스템이 만들어진다.  혹은 만들어지게 구성을 한다.  이와 같은 마이크로서비스 모델이 주는 이점은 나도 몇 번 이야기를 했고, 많은 사람들이 장점에 대해서 구구절절하게 이야기하기 때문에 말을 더 하지는 않겠다. 여기에서 급질문!!  작은 어플리케이션… 근데 작은 어플리케이션을 지향하는 마이크로서비스의 문제점은 없을까? …

Continue reading ‘Kafka를 이용한 메시징 시스템 구성하기’ »

바쁘다.

회사를 옮겨와서 가장 바쁘게 일을 하는 시절이 아닐까 싶다.  한달 넘게 일과 삶의 균형이 무너진 상태였다.  제대로 된 개발을 포기하고 사용자를 위해 한번쯤(?) 고생하는 것이 주는 의미가 더 크다고 생각했다.  이런 결심으로 시작한 작업의 종착점이 이제 얼마 남지 않았다.  잃었던 삶을 되찾을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들고, 반영되기 시작한 작업의 결과에 대한 반향도 나쁘지는 …

Continue reading ‘바쁘다.’ »

미국과 다르지 않은 한국 개발자 환경?

페북에 개발자의 한국 상황과 미국 상황을 비교한 슬라이드가 올라와서 또 열심히 까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서 봤더니, 왠걸?  이 친구는 많이 다르지 않다고 이야기를 하네. 헐… 살짝 이력을 살펴보니 LG좀 다니다가 라인좀 다니다가 MS로 이직한 친구네!! 좋은 회사(?)들을 잘 거쳐서 성공적으로 미쿡 회사에 안착을 한 모양이다.  근데 좋은 대기업만 다녀서 그런가 한국의 다른 개발자들에 대해서 잘 …

Continue reading ‘미국과 다르지 않은 한국 개발자 환경?’ »